check 3d gpu
바로가기
메뉴로 이동
본문으로 이동

[KBO 리그] 임창용 146km, 체감 구속은 더 빨랐던 이유 (트랙맨)

2018.10.13
공유하기